외출 나온 군인, 주차된 트럭 밑에 누워 있다 바퀴에 깔려 사망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입력 2021-03-10 09:35수정 2021-03-10 09:3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외출을 나온 육군 일병이 주차된 트럭 밑에 누워 있다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0일 양구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40분경 양구군 양구읍 비봉로에서 A(22) 일병이 트럭 바퀴에 깔려 머리를 심하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졌다.

A 일병은 주차된 트럭 밑에 누워 있었으며, 이 사실을 몰랐던 운전자 B(62)씨가 그대로 차를 출발하면서 A 일병을 밟고 지나간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A 일병은 부대에서 외출을 나온 것으로 알려졌으며 트럭 밑에 들어간 경위 등은 밝혀지지 않아 경찰이 조사 중이다.

주요기사

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sch53@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