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시티 킬러’ 손흥민 결승골…득점 단독선두, 토트넘 리그 1위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11-22 09:12수정 2020-11-22 09:2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맨시티 킬러’ 손흥민(28·토트넘)이 리그 복귀전에서 결승골을 넣어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은 득점 단독 선두에 올랐고, 토트넘은 리그 1위를 차지했다.

토트넘은 22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의 2020-21시즌 프리미어리그 9라운드 홈경기에서 2-0으로 이겼다.

손흥민은 경기 시작 5분 만에 결승골을 넣었다. 탕귀 은돔벨레의 패스를 이어 받아 왼발로 골망을 갈랐다. 토트넘은 후반 20분 터진 지오바니 로 셀소의 추가골로 승기를 굳혔다.

손흥민의 결승골은 리그 9호골이다. 리그에서 8골을 넣은 모하메드 살라(리버풀), 제이미 바디(레스터 시티), 도미닉 칼버트 르윈(에버턴)을 제치고 득점 단독 선두에 오른 것. 손흥민은 이번 시즌 11골을 넣었다.

주요기사
토트넘은 리그 1위를 차지했다. 하지만 한 경기 덜 치른 레스터 시티가 승점 3점을 챙기면 토트넘은 1위 자리를 내줘야 한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