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중고생 등교 앞두고 부산시내버스 방역 강화

강성명 기자 입력 2020-05-20 03:00수정 2020-05-20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부산시버스운송사업조합은 19일 초중고교생들의 등교를 앞두고 시내버스 내부 방역을 대폭 강화한다고 밝혔다.

조합 소속 33개 회사는 보유한 시내버스 2511대에 대해 에어컨 살균 세척을 실시하고 있다. 지난해까지는 매년 시내버스를 절반씩 나눠 이 작업을 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밀폐된 공간에 대한 시민 불안이 확산돼 비용을 추가로 투입해 전체 시내버스에 대해 살균 작업을 한다.

현재 시내버스 이용률은 지난해 동기 대비 30% 정도 감소한 상태다. 시내버스 내부의 공기 순환을 맡는 공조기 흡입구 필터도 교체하고 있다. 승객의 비말과 미세먼지 등을 효율적으로 걸러내기 위해서다.


조합은 고교 3학년 등교가 시작되는 20일부터 부산진구 양정역 정류장 등 승객이 많은 곳을 중심으로 휴대용 손소독제도 배포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성현도 조합 이사장은 “코로나19의 공포가 컸던 2, 3월에는 승객이 전년 대비 50%까지 감소했지만 서서히 승객이 늘고 있는 만큼 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성명 기자 smkang@donga.com
#코로나19#교통 방역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