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관광개발, 코로나19 여파 일손 부족 농촌 봉사

김재범 기자 입력 2020-05-06 17:25수정 2020-05-06 18:0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코레일관광개발은 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일손 부족에 시달리는 농촌 일손돕기에 나섰다.

본격적인 농번기에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외국인 노동자의 입국이 지연되면서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위해 농협중앙회와 함께 일손돕기를 추진하게 되었다. 김순철 코레일관광개발 대표이사와 20명의 직원들은 농가주민과 함께 배 과수원에서 배나무 적과, 볏짚 깔기 등 부족한 일손을 도왔다.

김순철 코레일관광개발 대표는 “힘든 시기에 일손부족이 심각해진 농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일손돕기를 추진했다”면서 “앞으로도 지역농가와 상생하는 코레일관광개발이 될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관련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