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송사과’ 자체 브랜드 개발로 경쟁력 UP

태현지 기자 입력 2020-05-07 03:00수정 2020-05-07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020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 청송사과
청송사과는 경북 청송군에서 자체 개발한 브랜드로 1994년도 특허청에 상표등록을 했고 2007년 지리적 표시제 등록 이후 ‘자연이 만든 명품’ 이라는 브랜드 콘셉트로 청송사과의 명성을 전국에 널리 알리고 있다.

청송군은 산림이 82%를 차지하는 해발 250m 이상의 산간지로 일교차가 평균 13도로 매우 크며 해양성 기후와 내륙성 기후가 교차하는 등 사과 재배에 적합한 자연조건을 가지고 있다. 고른 착과를 위해 드론을 활용한 꽃가루 인공 수분 등 선진 재배기술을 활용해 타 지역보다 사과의 육질이 단단하고 저장성이 뛰어나며 과즙이 풍부하여 신선도가 오래 가는 것이 특징이다.

청송군은 고품질 사과를 생산할 수 있는 키 낮은 사과묘목(M9)을 전국에서 가장 먼저 도입했고 친환경 저농약 재배기술을 보급해 껍질째 먹는 사과를 처음으로 개발한 바 있다.


전국 최초 사과자판기 설치, 청송사과유통센터 운영, 청송사과 품질보증제 시행,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개막전 홍보행사 등 차별화되고 공격적인 마케팅 또한 높은 호응을 받고 있다.

주요기사

최근에는 청송황금사과의 특화 발전을 위해 ‘황금진’ 브랜드를 개발해 본격적으로 홍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선제적이고 전략적인 컬러마케팅으로 차별화되고 독보적인 브랜드로 성장시켜 나간다는 방침이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청송사과 품질보증제를 시행해 소비자의 신뢰를 확보하고 스마트팜 연구단지 조성, 과학영농 기술 확산 등 청송사과 산업의 혁신 성장을 이끌어 나갈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태현지 기자 nadi11@donga.com

#2020대한민국대표브랜드#브랜드#청송사과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