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베 “긴급사태 1개월 가량 연장…4일 발표”

뉴스1 입력 2020-05-01 19:39수정 2020-05-01 19:3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아베 신조(安倍晉三) 일본 총리가 이달 6일 종료되는 전국 긴급사태 선언을 1개월가량 연장하는 방안을 오는 4일 결정한다고 예고했다.

NHK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1일 전문가 회의의 제언을 보고받았다면서 기자들에게 “니시무라 야스토시(西村康稔) 경제재생상에게 긴급사태 선언을 1개월 정도 연장하는 것을 축으로 해서 전문가의 의견을 들으며 지역의 감염 상황에 대응하도록 지시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최종적으로는 각 지역의 감염 상황과 최신 데이터를 전문가들이 충분히 검토하도록 하고, 그들의 의견을 물어 4일에 결정하고 싶다”고 설명했다.


아베 총리는 긴급사태 연장에 앞서 기자회견을 열고 다시 한번 자국민들에게 협력을 호소하겠다고 덧붙였다.

(서울=뉴스1)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