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지니어스’ 신아영 탈락, 밀착 원피스로 ‘베이글녀 인증’

동아닷컴 입력 2014-11-20 14:15수정 2014-11-20 14:5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더 지니어스 신아영. 사진 = tvN ‘더 지니어스’ 화면 촬영
‘더 지니어스 신아영 탈락’

아나운서 신아영이 늘씬한 몸매를 과시했다.

19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예능프로그램 ‘더 지니어스: 블랙 가넷’(이하 더 지니어스3)에서 신아영은 카이스트 재학생 김유현과 데스매치를 펼쳤다.

특히 신아영은 몸에 밀착되는 붉은색 원피스를 입고 등장해 눈길을 모았다. 신아영은 볼륨감 있는 몸매를 한껏 드러내 감탄을 자아냈다.

주요기사
이날 신아영은 ‘더 지니어스’ 데스매치에서 초반부터 페이스가 흔들렸고, 결국 김유현에게 패배해 최종 탈락했다.

탈락 후 신아영은 “제가 살았다기 보다 여러분들이 나를 살려준 게임이 더 많았다”라며 “어느 순간부터 내가 데스매치에 가는 게 맞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장동민이 살려주겠다고 한 사람은 매회 차 한 명씩 꼭 떨어지더라. 앞으로 그런 일이 더 이상 없었으면 해 내 가넷 10개는 절대 장동민에게 주지 않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에 장동민도 “나도 부정탈 것 같아서 받기 뭐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더 지니어스’ 8회전 우승은 장동민의 지원사격을 받은 카이스트 재학생 오현민이 차지했다.

한편 1987년생인 신아영은 SBS 스포츠 아나운서로 활동하고 있다. 그는 하버드대학교에서 역사학을 전공했으며 한국어 영어 스페인어 독일어 등 4개 국어를 구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더 지니어스 신아영 탈락, 아쉽다”, “더 지니어스 신아영 탈락, 잘했다”, “더 지니어스 신아영 탈락, 활동 응원하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제공=더 지니어스 신아영 탈락/tvN ‘더 지니어스’ 화면 촬영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