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홍진영, 성형고백 “눈·코 다했다”

동아닷컴 입력 2013-04-30 08:05수정 2013-04-30 08:1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안녕하세요 홍진영 성형고백’
‘안녕하세요’ 홍진영, 성형고백 “눈·코 다했다”

‘안녕하세요’ 홍진영이 이영자의 추궁에 성형한 사실을 실토했다.

29일 방송된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는 게스트로 김수미, 강진, 장윤정, 홍진영이 출연해 시청자들의 고민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홍진영은 “아는 언니가 성형외과에서 수면 마취를 받던 도중 ‘사랑의 배터리’를 부른 적이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이에 이영자는 “홍진영 씨가 참 솔직하지 못하다. 왜 남의 이야기라고 하느냐”고 말했고, 홍진영은 당황스러운 기색을 내비치더니 이내 “내가 수술을 안했다는 것이 아니다. 코는 했다”고 말했다.

이영자는 다시 “눈도 한 것 같은데 뭐”라고 짖궂게 추궁했고, 홍진영은 “눈은 집었다”고 성형 사실을 모두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홍진영은 “내가 수술을 한 것은 맞지만 그 때 그 성형외과 침대에 누워있던 것이 나는 아니다”고 앞서 언급한 아는 언니임을 강조했다.

사진|‘안녕하세요 홍진영 성형고백’ 방송캡처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