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채널A]정력 높일 수 있는 방법 뭘까… MC까지 가세

동아일보 입력 2012-12-08 03:00수정 2012-12-08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양스캔들(8일 오후 11시)
정력이 세지는 방법에 대한 고민과 궁금증을 한방과 양방 전문가들을 통해 풀어본다.

한방과 양방에서는 정력에 영향을 주는 신체적 요인을 각기 다르게 분석했다. 한의사들은 음양오행설을 기반으로 정력이 신장의 상태에 따라 때론 강하고 때론 약해진다고 설명한다. 양의사들은 남성 호르몬이 정력에 영향을 미친다며 이에 반박한다. 패널로 나온 배우 유혜리는 자신이 키우는 애완견의 성생활을 공개해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출연자들은 정력 증진을 위한 자신만의 노하우를 공개했다. MC 김성주는 “매일 개소주를 마신다”고 밝혔다. 공동 MC 박철은 뱀이 정력에 좋다고 말했다. 이 밖에 뇌 자극 법, 정력을 높이는 성형과 체형, 발 지압법 등 다양한 방법이 쏟아져 나왔다. 개그맨 김현철은 한방팀 이태후 원장에게 발 지압을 받은 후 “정력왕이 됐다”고 외친다. 이어 박철과 한방, 양방 의사들은 주부 4인방과 ‘남편의 정력’을 주제로 19금 미니 토크쇼를 열어 시청자들이 평소 느끼는 고민을 해결해준다.

김윤종 기자 zozo@donga.com
주요기사

#한양스캔들#정력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