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7월 29일]오늘 중복… 점심은 삼계탕으로!

동아일보 입력 2010-07-29 03:00수정 2010-07-29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년 중 가장 덥다는 삼복(三伏)의 중간인 중복(中伏). 시원한 계곡 대신 사무실에서 에어컨 바람을 맞아야 하는 직장인이라면 삼계탕 한 그릇이 그만일 듯. 바깥이 더울수록 차가워진다는 우리 몸속을 따뜻하게 해 여름을 견딜 힘을 준다. 평소 몸에 열이 많다면 땀으로 빼앗긴 수분과 비타민을 공급해줄 시원한 오이냉국도 좋다.

정혜진 기자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