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택환 서울대 중견석좌교수 미국화학회지 부편집장 선임

동아일보 입력 2010-07-27 03:00수정 2010-07-27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대는 26일 화학생물공학부 현택환 중견석좌교수(46·사진)가 최근 세계적인 화학학술잡지인 미국화학회지 부편집장으로 선임됐다고 밝혔다.

미국화학회지는 노벨 화학상 수상 관련 논문이 가장 많이 발표된 화학 분야의 세계 최고 학술지다.

현 교수는 9월부터 2년 임기의 부편집장으로서 매년 400편 이상의 나노 및 재료화학 분야의 논문심사를 총괄하게 된다.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