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부,일일취업센터 15곳 설치 공공근로 투입

입력 1998-11-08 19:23수정 2009-09-24 20:3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노동부는 새벽 인력시장에서 일자리를 구하지 못한 일용직 근로자들을 공공근로현장에 파견해주는 일일취업센터를 전국 15개 지역에 개설한다고 8일 밝혔다.

9일 새벽 이기호(李起浩)노동부장관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관악구 봉천1동 성림빌딩에서 ‘서울관악 일일취업센터’가 문을 여는 데 이어 이달 중순까지 나머지 14개 취업센터도 운영에 들어갈 계획이다.

겨울철 공공근로는 △양로원 등 사회복지시설의 도배 수리 △하수도 준설 △미화원 지원 △제설작업 등 1주일 단위의 단기사업으로 임금은 일당 2만2천∼2만7천원이다.

〈이인철기자〉inchul@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