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외교부 “강경화 장관, 고노에 사과 문자 보도…사실 무근”
더보기

외교부 “강경화 장관, 고노에 사과 문자 보도…사실 무근”

뉴스1입력 2019-08-23 22:31수정 2019-08-23 22:3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외교부는 23일 강경화 장관이 정부의 한일 간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결정 이후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에게 ‘사과 문자’를 보냈다는 일부 보도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앞서 TV조선은 소식통의 말을 빌려 전날 중국에서 고노 외무상을 만났던 강 장관이 귀국 비행기에서 내린 이후 협정 종료 결정을 통보 받았고 상당히 당혹스러워 하면서 고노 외무상에게 미안하다는 문자를 보냈다고 보도했다.

고노 외무상은 당시 강 장관과의 회담에서 “지소미아 파기를 막아달라”는 요청을 했고, 이에 강 장관은 “귀국 후 문 대통령과 이야기를 해볼 예정”이라며, 외교적 노력을 시사했지만 귀국 직후 정부의 종료 결과를 통보 받고 일측에 유감의 뜻을 전했다는 것이다.

하지만 외교부는 해당 보도에 대해 “사실 무근”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서울=뉴스1)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