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해투4’ 토익 도전 성공…홍진경 벼락치기로 130점 상승·유재석 55점↑
더보기

‘해투4’ 토익 도전 성공…홍진경 벼락치기로 130점 상승·유재석 55점↑

뉴스1입력 2020-03-06 08:52수정 2020-03-06 08:5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KBS 2TV

2020년 ‘해피투게더4’의 야심찬 프로젝트 ’아무튼, 한 달‘이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다.

지난 5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에서는 ’아무튼, 한 달‘의 두 번째 실험 ’공부‘ 편의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졌다. ’아무튼, 한 달‘은 어떠한 목표를 위해 지속 가능한 습관 변화를 꾀하는 습관 성형 프로젝트다.

앞서 ’연예인 특별 토익 시험‘을 본 유재석, 허정민, 홍진경, 조세호는 꾸준한 공부와 벼락치기 공부 중 더욱 효율적인 공부법을 찾는 한 달 공부 프로젝트에 돌입했다. 유재석과 허정민은 한 달 동안 매일 공부하는 거북이 팀으로, 홍진경과 조세호는 3일 동안 10시간씩 공부하는 토끼 팀으로 나뉘었다. 과연 어떤 공부법이 더 효과적일지 시청자들의 기대를 모았다.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3, 4주 차 솔루션에 돌입한 거북이 팀의 공부 과정이 공개됐다. 유재석은 “공부에 왕도는 없다”는 명언을 남기며, 성실함을 무기로 언제 어디서든 틈틈이 공부에 임했다. 허정민은 3주 차에 접어들며 슬럼프에 빠졌지만, 처음으로 돌아가 기본기를 다지며 자신감을 되찾았다.

주요기사

이어 토끼 팀도 3일간의 벼락치기 공부에 돌입했다. 홍진경은 첫 수업부터 듣기 시험에 두각을 나타냈다. 연습 문제를 모두 맞히며 듣기 능력자 면모를 드러낸 것. 조세호는 빠른 습득력을 인증, 마지막까지 높은 집중력을 발휘하며 공부에 몰두했다.

치열했던 한 달이 끝나고 출연진들은 점수 비교를 위한 최종 토익 시험을 치렀다. 네 명의 피실험자들은 흔들리지 않는 집중력을 발휘하며 문제를 풀어나갔다. 이어 공개된 최종 결과에서는 LC 분야 홍진경이 130점 수직 상승, 유재석이 55점 상승을, RC 분야 조세호가 30점 상승세를 기록하며 모두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허정민은 자신의 파트였던 RC 분야에서는 점수 변화가 없었지만, 이후 에필로그에서 공개된 LC 분야 점수가 70점이나 상승한 것을 보여주며 노력이 빗나가지 않았음을 입증했다. 그러나 점수보다 더욱 중요한 것은 한 달 동안 꾸준히 달려온 거북이 팀에게 공부 습관이, 토끼 팀에게도 꾸준히 하고자 하는 의지가 생겼다는 것이다.

’아무튼, 한 달‘ 프로젝트는 다이어트부터 지속 가능한 습관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작은 습관으로 피실험자들의 삶을 변화시킨 ’아무튼, 한 달‘ 프로젝트에 시청자들의 호평이 이어졌다. 이렇듯 유익함과 웃음을 동시에 선사한 ’해투4‘가 앞으로 또 어떤 재미로 시청자를 사로잡을지 기대된다.

한편 ’해투4‘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10분 방송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