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지영 강사, 저소득 가정 코로나19 예방 위해 홀트아동복지회에 1000만 원 기부
더보기

정지영 강사, 저소득 가정 코로나19 예방 위해 홀트아동복지회에 1000만 원 기부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3-05 14:20수정 2020-03-05 14:3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정지영 강사(왼쪽)

홀트아동복지회(회장 김호현)는 유명 부동산 전문가 정지영 강사가 시설 퇴소 청소년과 대구 저소득 가정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1000만 원을 기부했으며, 홀트아동복지회의 고액기부자 그룹인 ‘탑리더스’ 위원으로 위촉됐다고 5일 밝혔다.

정 강사는 이날 기부금 전달 후 진행된 위촉식에서 아동들을 위한 지속적인 관심을 이어가고, 사랑을 몸소 실천하여 따뜻하고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 데 기여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홀트아동복지회 측은 정 강사가 전달한 1000만 원의 후원금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설 퇴소 청소년과 대구 지역의 취약계층을 위해 쓸 것 이라며 마스크와 손세정제, 생필품 등 코로나19 예방에 꼭 필요한 물품으로 구성된 코로나19 예방 나눔키트의 형태로 취약계층 아동과 청소년에게 전해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아임해피’라는 닉네임을 쓰며 팟캐스트 부동산 분야 1위 ‘부동산 클라우드’ 진행 등으로 잘 알려진 부동산 전문가인 정 강사와의 인연은 지난해 홀트아동복지회가 진행한 시설 퇴소 청소년 자립지원 사업인 ‘파랑새, 꿈을 향한 날갯짓’에서 시작됐다며 정 강사는 평소 아이들에 대한 관심을 보여 왔으며, 만 18세가 되어 시설에서 퇴소한 후 갑작스러운 홀로서기에 나서야 하는 청소년들의 안타까운 사연에 깊이 공감해왔다고 소개했다.

주요기사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