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25, 26일 지하철-시내버스 새벽 2시까지 연장 운행
더보기

25, 26일 지하철-시내버스 새벽 2시까지 연장 운행

박창규 기자 입력 2020-01-20 03:00수정 2020-01-20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설 연휴 심야전용택시 정상운행 설을 맞아 25, 26일 서울 지하철과 시내버스 운행 시간이 오전 2시까지 연장된다. 서울시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설 연휴 특별교통대책’을 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먼저 설 당일(25일)과 26일에는 서울지하철 1∼9호선과 우이신설선 운행이 다음 날 오전 2시(종착역 도착 기준)까지 연장된다.

기차역 5곳(서울 용산 영등포 청량리 수서)과 버스터미널 4곳(서울고속 동서울 남부 상봉)을 지나는 시내버스 129개 노선도 다음 날 오전 2시까지 운행이 연장된다. 올빼미버스 9개 노선, 심야 전용 택시 3000여 대도 연휴 기간 정상 운행한다. 경부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의 운영 시간은 23∼27일 다음 날 오전 1시까지 연장 운영된다.

막차 시간 연장 등 각종 교통 정보는 서울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topis.seoul.go.kr),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서울교통포털’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창규 기자 kyu@donga.com
주요기사
#설 연휴#지하철#시내버스#연장 운행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