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만트럭버스코리아, 새해 맞아 기능성 부품 가격↓…부품 패키지 확대·운영
더보기

만트럭버스코리아, 새해 맞아 기능성 부품 가격↓…부품 패키지 확대·운영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20-01-14 18:34수정 2020-01-14 18:3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센서·인터쿨러 등 기능성 25개 부품 평균 24% 인하
순정 부품 교환 패키지 3종으로 확대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새해를 맞아 주요 기능성 부품 가격을 인하하고 순정 부품 교환 패키지를 확대·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지난해 8월 24개 부품 가격을 낮춘데 이어 신년을 맞이해 추가로 25개 부품 가격을 인하한다는 설명이다.

추가된 가격 인하 품목은 주요 기능성 부품인 센서와 라디에이터, 캡 쇼바(캡 쇼크 옵서버), 인터쿨러, 도어컨트롤모듈, 범퍼류 등 7개 품목 25개 부품으로 구성됐다. 가격은 기존 대비 평균 24%, 최대 31%가량 낮췄다고 전했다.

순정 부품 교환 패키지는 확대·운영한다. 작년 소비자 호응이 높았던 순정 엔진오일 교환 패키지에 5%의 추가 할인을 제공하고 클러치&디스크 교환 패키지, 인젝터 교환 패키지 등을 더해 총 3종의 순정 부품 교환 패키지를 연중 상시 제공한다. 이를 통해 소비자는 원하는 시점에 맞춰 일반조건으로 구매하는 것보다 최대 30% 저렴한 가격에 부품을 교체할 수 있다고 만트럭버스코리아 측은 설명했다.


막스 버거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은 “소비자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지난해 만족도가 높았던 서비스를 조사해 부품 가격 인하와 부품 패키지 확대 시행을 결정했다”며 “이번 혜택으로 소비자는 보다 저렴한 가격에 우수한 성능과 2년 품질 보증을 갖춘 순정부품을 이용할 수 있고 이를 통해 차량 총소유비용(TCO, Total Cost of Ownership)을 효과적으로 절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올해도 만트럭버스코리아 이용자들이 차량을 안전하게 관리하고 운행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와 제품을 제공해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한편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지난해 7월 파격적인 혜택의 유지보수 프로그램 ‘케어+7’을 선보이는 등 소비자가 차량을 더욱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유지 관리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펼치고 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