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울산시, 상수도 개선에 3년간 800억원 투입
더보기

울산시, 상수도 개선에 3년간 800억원 투입

정재락 기자 입력 2020-01-09 03:00수정 2020-01-0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울산시 상수도사업본부(본부장 서권수)는 수도시설 노후화로 인한 사고를 방지하고, 맑고 깨끗한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올해부터 2023년까지 총 800억 원을 들여 송수관로 복선화와 배수지 증설 사업을 추진한다.

먼저 송수관로 사고와 수질 개선을 위한 관 보수 시 발생하는 급수 중단 사태를 방지하기 위해 700억 원을 들여 송수관 관로 복선화 사업을 실시한다. 복선화 사업은 회야정수장에서 공급하는 회야계통의 상개삼거리∼산업로∼태화강∼명촌교 북단 총 8.2km 구간에서 실시된다. 또 천상정수장에서 공급하는 천상계통인 문수고교에서 약사 배수지 입구까지 총 7.8km의 구간도 포함된다.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을 위해 100억 원을 투입해 야음배수지와 강동배수지를 증설한다. 야음배수지는 기존 1만 t에서 1만5000t으로, 강동배수지는 기존 4000t에서 8000t으로 증설해 급수 사용량이 증가한 삼산, 달동, 야음, 강동 지역에 안정적으로 물을 공급한다.


정재락 기자 raks@donga.com
주요기사
#울산 상수도사업본부#송수관로 복선화#배수지 증설 사업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