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근대올림픽 첫 마라톤우승자에 줬던 고대 그리스 컵 반환
더보기

근대올림픽 첫 마라톤우승자에 줬던 고대 그리스 컵 반환

뉴시스입력 2019-11-14 06:14수정 2019-11-14 06:1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수십년간 사라졌던 B.C.세기 채색 도기
독일 뮌스터 대학에서 돌려줘

1896년 제 1회 근대올림픽의 마라톤우승자에게 수여했던 고대 그리스 유물의 도자기 컵dl 독일의 한 대학으로붜 그리스 정부에 반환되었다고 그리스 문화부가 13일(현지시간) 발표했다.

기원전 6세기 경의 이 도기 술잔은 1896년 그리스 아테네에서 열린 첫 올림픽 대회의 마라톤 경기에서 우승한 그리스 선수 스피로스 루이스에게 수여되었던 손잡이가 두개 달린 포도주 잔으로, 수 십년동안 사라졌던 유물이다.

그리스 문화부는 성명을 통해 이 컵이 독일 뮌스터 대학의 고대 유물 수장품 가운데 있는 것을 2014년 그리스의 고고학자 지오르고스 카반디아스가 처음으로 확인했으며, 고대 올림픽의 마라톤 주자들이 그려진 “의심의 여지가 없는 틀림없는” 진품이라고 밝혔다.


독일 뮌스터 대학 측은 1986년에 한 개인 소장가로부터 이 컵을 사들였다며, 그 동안 그리스 정부와의 여러 차례 협의 끝에 이를 그리스에 반환하기로 결정했다. 그리스 문화부는 이 컵이 1930년대에 아테네에 살고 있던 그리스 역사학자 베르너 피크가 수집해서 갖고 있었다고 밝혔지만 어떤 경위로 그의 손에 들어갔는지는 아직 분명하지 않다.

주요기사

이 우승컵은 아테네의 국립고고박물관에서 반환식을 가진 뒤 이 곳에서 앞으로 3개월 동안 특별 전시를 하게 된다. 그 뒤에는 고대 올림픽의 발상지인 고대 올림피아에 있는 한 박물관으로 옮겨져 영구 전시될 예정이다.

근대 올림픽의 첫 마라톤 우승자였던 루이스는 달리기 훈련을 전혀 받은 적이 없는 물 배달꾼 출신으로 예상 밖의 마라톤 우승자가 되었다. 그가 고국의 주로를 달려서 차지했던 마라톤 우승은 그리스 올림픽 정신에 가장 부합되는 선례이자 영원한 명예로 역사에 남았다.

당시 루이스는 그리스 국내산 은으로 만든 우승 컵과 은 메달을 받았고 특별 상품으로 이 고대 그리스 술잔을 받았다.

 【아테네= AP/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