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예체능 커플’ 강남♥이상화 결혼…“금메달처럼 노력하며 살 것”
더보기

‘예체능 커플’ 강남♥이상화 결혼…“금메달처럼 노력하며 살 것”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9-10-12 13:28수정 2019-10-12 13: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강남과 이상화. 사진=본부이엔티 제공

가수 강남(32)과 전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이상화(30)가 12일 백년가약을 맺었다.

강남과 이상화는 이날 서울 광진구 비스타 워커힐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결혼식에 앞선 기자회견에서 강남은 “금메달처럼 노력해서 살아보겠다”며 “이상화를 행복하게 해주는 남편이 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자녀 계획에 대해선 “1년 뒤가 아닐까”라고 웃으며 답했다.

주례는 트로트 가수 태진아가 맡았다. 두 사람은 서로를 ‘아버지’, ‘아들’로 부를 정도로 각별한 사이인 것으로 알려졌다.

주요기사

태진아는 “우리 강남이 장가간다. 한 가정의 가장이 된다. 축하의 박수를 보내주길 바란다”고 축하의 말을 건넸다. 또 “아들 셋, 딸 둘 낳아라”라고 덕담을 전하기도 했다.

이상화와 강남은 지난해 9월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in 라스트 인도양’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다. 해당 프로그램을 통해 친분을 쌓은 두 사람은 연인으로 발전했다.

지난 3월 교제 사실이 알려졌고 두 사람은 “5~6개월 전부터 호감을 갖고 만나고 있다”며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