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中방문 메르켈, 홍콩 시위 “평화적 해결” 촉구
더보기

中방문 메르켈, 홍콩 시위 “평화적 해결” 촉구

뉴시스입력 2019-09-08 07:12수정 2019-09-08 07:1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중국을 방문 중인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송환법 철폐 등을 요구하는 홍콩 시위와 관련해 평화적 해결을 촉구했다고 독일 dpa통신이 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메르켈 총리는 지난 6일 저녁 베이징에서 중국 지도자들을 만나 홍콩 사태에 대한 평화적 해결을 촉구했다. 중국 측은 메르켈 총리의 요청을 듣고 대화의 필요성을 강조했다고 한다.

또 독일 정부 소식통에 따르면 메르켈 총리는 같은 날 저녁 중국 인권 변호사들을 만나 중국의 인권문제 등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한편 메르켈 총리는 독일 경제사절단과 함께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중국 베이징과 우한을 방문했다. 6일 오전에는 베이징에서 리커창(李克强) 총리 및 시진핑(習近平) 국가 주석과 회담을 하고 미중 무역전쟁 및 홍콩 시위 사태 등을 논의했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