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조국 “감당할 수 없는 보도량…진솔하게 말씀드리겠다”
더보기

조국 “감당할 수 없는 보도량…진솔하게 말씀드리겠다”

뉴시스입력 2019-09-06 09:58수정 2019-09-06 09:5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제가 직접 관련된 일 아니라 확인 오래 걸려"
"많은 의혹 받고 있어 송구…이 자리서 밝힐 것"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는 6일 인사청문회를 앞두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위원장을 만나 “많은 의혹을 받고 있고 송구하다. 국민의 대표들 앞에서 아는 범위 내에서 진솔하게 말씀드리겠다”고 밝혔다.

조 후보자는 이날 오전 9시30분께 여상규 법사위원장을 만나 “한달 동안 워낙 보도가 많았고 감당할 수 없을 정도의 보도량이었다. 밝힐 상황이 아니었고 이 자리(청문회)에서 밝히려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여 위원장은 조 후보자를 향해 “큰일을 많이 해봐서 잘 하겠지만 긴장할 필요 없다” “준비 많이 했어야겠다”고 전했다.

조 후보자는 이에 “저와 직접 관련된 일이 아니고 옛날 일이라서 확인하느라 아주 바빴다. 제가 직접 관련된 것이라면 금방 확인되는데 오래전이라 가족 등 확인하는 데만도 오랜 시간이 걸렸다”고 답했다.

주요기사

조 후보자는 여 위원장이 ‘증인을 통한 입증이 될 수 있다’는 취지의 발언을 하자 “그렇다. 검찰수사가 진행 중이다. 강제 수사권이 없는 상황이다. 수사는 수사대로 진행될 것이라 생각한다. 내용은 제가 알 수도 없다”고 답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