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SKT 이통망 기반 드론 기술 시연
더보기

SKT 이통망 기반 드론 기술 시연

스포츠동아입력 2019-01-24 14:45수정 2019-01-24 14:4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SK텔레콤이 이동통신망을 이용하는 드론 기술을 선보인다.


SK텔레콤은 24일 부산 벡스코에서 개막한 ‘2019 드론쇼코리아’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공공연구기관, 드론 제조사 유맥에어와 함께 LTE 기반 드론 관제기술 및 실시간 영상 모니터링 기술을 시연한다.


시연은 벡스코 내 관제실에서 해운대 해수욕장에 떠 있는 드론을 제어하고, SK텔레콤은 드론에 설치된 T라이브 캐스터가 자사 LTE망을 통해 보내오는 영상신호를 실시간으로 관제하는 형식으로 진행한다. 해운대에서 LTE 신호를 받는 3기의 드론이 지정된 경로를 자율 비행하며 고도 10~20m 높이에서 지상을 관측하고, 스튜디오에 연동된 영상인식 소프트웨어가 조난자의 위치를 확인하는 방식이다.

이동통신망 기반의 드론 원격제어 기술을 이용하면 기존 와이파이를 통해 사람이 조종하는 방식보다 더 먼 곳까지 드론을 안정적으로 보내 작업을 할 수 있다. 향후 5G 네트워크가 고도화되면 이를 통해 이동통신망 기반의 무인이동체 산업이 크게 활성화 될 전망이다.


스포츠동아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관련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