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태국서 한국인 남성 훼손시신 발견…현지경찰 조사중
더보기

태국서 한국인 남성 훼손시신 발견…현지경찰 조사중

뉴시스입력 2019-01-23 23:13수정 2019-01-23 23:1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태국에서 훼손된 한국인 남성의 시신이 발견돼 현지 경찰이 수사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23일 태국주재 한국영사관 관계자에 따르면 시신은 지난 21일 저녁께 태국 라용 지방에서 발견됐다. 태국 경찰이 시신의 지문을 채취해 한국 경찰청에 의뢰한 결과 사망자는 한국 남성 A(35)씨로 확인됐다.

현지 경찰은 또 시신 발견 이튿날 아침 인근지역에서 빈 여행용 가방을 발견했다. 가방에는 한국 국적기 수하물 태그가 부착돼 있었으며 한국 경찰 및 항공사 의뢰 결과 이 역시 A씨와 신원이 일치했다. 현지 경찰은 가방속에서 발견된 혈흔에 대해 추가 조사중이다.


한편 A씨는 지난해 9월 한국에서 캄보디아로 입국한 것으로 확인됐다. 다만 최근 태국으로 입국한 기록은 확인되지 않아 이에 대해서도 현지 조사가 진행되고 있다.

주요기사

영사관 관계자는 뉴시스와 통화에서 “최근 입국 기록이 없어 사망자가 교민인지 관광객인지 정확하게 알 수 없다”며 “태국에 언제, 어떻게, 어떤 방법으로 입국했는지 등을 조사중”이라고 설명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