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손흥민 이적 가치, 1200억원 돌파
더보기

손흥민 이적 가치, 1200억원 돌파

정지욱 입력 2019-01-08 20:47수정 2019-01-08 20:5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손흥민.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손흥민(27·토트넘)의 이적 가치가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다.

국제축구연맹(FIFA) 산하 국제스포츠연구센터(CIES)는 8일(한국시간) ‘유럽5대 빅리그 선수 이적 가치 순위’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손흥민은 9390만 유로(약 1203억원)의 가치를 가진 것으로 평가됐다.

손흥민의 가치는 지난해 8월 9890만 유로(약 1269억원)를 기록한 이후 한동안 하락세였지만 다시 1200억원의 벽을 넘었다. 이는 유럽 5대 빅리그(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프랑스 리그1, 독일 분데스리가, 이탈리아 세리에A) 몸값 상위 100명의 선수 가운데에 33위에 해당하는 수치다. 아시아선수 가운데에서는 최고 순위다. 100위 안에 이름을 올린 아시아선수는 손흥민 뿐이다.


CIES는 2013년부터 선수의 나이, 기록, 포지션 등을 고려해 이적가치를 주기적으로 발표하고 있다. 손흥민의 이적가치는 지난해 1월 7260만 유로(약 950억원)였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딴 이후에는 9020만 유로(약1181억원)까지 올랐다. 손흥민은 최근 6경기에서 7골 5도움을 올리며 맹활약을 펼쳐 자신의 가치를 더욱 끌어올렸다.

관련기사

1위는 프랑스 리그1 파리 생제르망(PSG)에서 뛰는 공격수 킬리앙 음바페(프랑스)로 그의 이적 가치는 2억1850만 유로(약 2731억원)로 평가됐다.

정지욱 기자 stop@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