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22일 오전 3시 서울 초미세먼지 주의보 해제, 농도 100㎍/㎥ 미만으로 ↓…농도 여전히 ‘나쁨’
더보기

22일 오전 3시 서울 초미세먼지 주의보 해제, 농도 100㎍/㎥ 미만으로 ↓…농도 여전히 ‘나쁨’

최정아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5-10-22 11:24수정 2015-10-22 11:2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동아일보 DB

22일 오전 3시 서울 초미세먼지 주의보 해제, 농도 100㎍/㎥ 미만으로 ↓…농도 여전히 ‘나쁨’

초미세먼지 주의보

21일 오후 3시 서울에 발령된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22일 오전 3시를 기준으로 해제됐다.


전날 서울 지역의 초미세먼지 시간평균 농도는 종로 등 일부지역에서 100㎍/㎥를 초과했다. 수치가 51 이상이면 ‘나쁨’, 101 이상이면 ‘매우 나쁨’ 등급이다.

주요기사

시는 이날 새벽 들어 농도가 100㎍/㎥ 미만으로 떨어지자 주의보를 초미세먼지 주의보를 해제했다.

서울시는 그러나 “이날 초미세먼지가 ‘나쁨’으로 예보된 만큼 지속적으로 건강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은 이날 11시 “강원영동과 영남권은 미세먼지 농도가 ‘보통’, 그 밖의 권역은 ‘나쁨’으로 예상된다”면서 “그간 축적된 국내외 미세먼지의 영향으로 서쪽지역을 중심으로 (농도가)높겠으며, 동풍의 유입으로 동쪽지역은 전일보다 낮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원인을 분석했다.

초미세먼지 주의보. 사진=동아일보 DB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