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홈플러스, 29일부터 봄 신상품 판매
더보기

홈플러스, 29일부터 봄 신상품 판매

김재학 기자 트위터@ajapto입력 2015-01-27 17:26수정 2015-01-27 17: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홈플러스(사장 도성환)가 29일부터 봄 신상 의류를 판매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플로렌스&프레드(Florence&Fred) 봄신상 의류는 약 300여 종류로 홈플러스 인터넷쇼핑몰(www.homeplus.co.kr)에서도 구매 가능하다. (인터넷쇼핑몰 일부 상품 제외)
남성 의류는 지난 주 출시한 9만8900원 수트 외에도 데님 스타일을 강화했다. 세미 정장룩에도 코디할 수 있도록 블랙, 화이트 데님을 처음으로 선보인다.

기존의 남색 위주의 청바지가 주를 이뤘다면 올 봄에는 화사함을 강조한 그레이 데님, 페인티드 데님 등을 추가했다. 가격은 3만9000원


봄철 인기상품인 치노 팬츠 시리즈(2만9900원)는 스트레치 소재로 신축성을 더해 활동하기 편하다. 기능성 피케폴로티(1만9900원)는 흡습, 속건 기능을 더해 운동복뿐만 아니라 골프웨어, 외출복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관련기사

여성 의류는 ‘라인’을 강조했다. 엉덩이 부분에 특유의 절개라인을 더해 힙업 기능을 살린 데님과 컬러스트레치 레깅스(1만5900원)가 출시되었다.

또한 노랑, 핑크, 파랑, 빨강 등 다양한 컬러로 봄철 패션에 화사함을 더할 바람막이 점퍼(1만5900원)를 2만5000장 기획 수량으로 선보인다.

요가족이 늘어나면서 요가복도 업그레이드해 브라탑(9900원)의 경우 가슴패드를 기존보다 도톰하게 제작했다. 더 부드러운 촉감의 재질로 착용감을 좋게 강조했다. 여성 정장도 저렴하게 출시해 정장 팬츠는 1만9900원과 2만5900원에, 스커트 1만9900원, 자켓 39,000원 등에 판매한다.

아동복은 새 학기를 앞두고 데님 셔츠와 컬러 스웨터로 산뜻한 스쿨룩 코디를 선보인다. 더불어 기존에 남아동에 치중했던 트레이닝 웨어를 여아용으로도 출시했다. 트렌디한 디자인을 적용해 운동복으로 뿐 아니라 외출복으로도 손색이 없게 준비했다. 가격은 1만2900원부터다.
홈플러스는 전국 140개 매장에서 29일부터 2월 4일까지 플로렌스&프레드 봄 신상 의류 5만원 이상 구매 시 5000원 상품권을 증정한다.

김재학 기자 ajapto@donga.com 트위터@ajapto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