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미녀의 탄생’ 한예슬 “이번 작품으로 밝고 사랑스러운 연기를 해…”
더보기

‘미녀의 탄생’ 한예슬 “이번 작품으로 밝고 사랑스러운 연기를 해…”

동아닷컴입력 2014-10-30 16:53수정 2014-10-30 16:5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예슬. 사진 = 방지영 기자 doruro@donga.com

한예슬

배우 한예슬이 드라마 ‘미녀의 탄생’ 출연 이유를 밝혔다.

SBS 새 주말드라마 ‘미녀의 탄생’ 제작발표회가 30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열렸다. 연출을 맡은 이창민 PD와 배우 주상욱, 한예슬, 정겨운, 한상진, 왕지혜, 하재숙 등이 참석했다.


이날 한예슬은 “오랜만에 드라마로 돌아왔다. 딱 한번 읽어보고 바로 작품을 하겠다고 결정했다. 어느 여배우라도 ‘사라’ 역에 큰 매력을 느꼈을 거라 생각한다”고 입을 열었다.

주요기사

한예슬은 극중 100kg에 육박하는 유도인 출신 아줌마에서 사고에 이은 전신성형수술을 통해 초절정 미녀로 재탄생하는 ‘사라’ 역을 맡았다.

이어 한예슬은 “오히려 나에게 이 작품이 찾아온 게 행운이라고 생각한다. 이번 작품으로 밝고 사랑스러운 연기를 해 시청자분들께 가깝게 다가가고 싶었다”고 털어놨다.

한 편 SBS 새 주말드라마 ‘미녀의 탄생’은 남편의 배신으로 모든 것을 잃은 한 여자가 죽음 직전 인생을 뒤바꾼 전신성형수술을 통해 자신의 삶을 바로잡고 사랑과 성공을 거머쥐는 이야기를 담았다. 다음달 1일 오후 9시 55분 첫 방송.

한예슬. 사진= 동아닷컴DB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