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수지 수상소감 태도 논란… 현장분위기 어땠나
더보기

수지 수상소감 태도 논란… 현장분위기 어땠나

동아닷컴입력 2013-12-31 16:21수정 2013-12-31 16:2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MBC 연기대상에서 최우수상을 받은 수지가 태도논란에 휩싸여 화제다.

지난 30일 방송된 2013 MBC 연기대상에서 수지는 미니시리즈 부문 여자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날 수지는 수상소감을 말하는 과정에서 감사인사를 할 사람의 이름이 기억나지 않는 듯 미간을 찡그리고 수차례 "어…음…"이라며 머뭇거리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수지는 이름을 기억하려고 애쓰다 민망한 듯 웃음을 터뜨리며 몸을 흔들고 기울이는 바람에 잠시 몸이 화면을 벗어나기도 했다.

주요기사

이 때 객석에 있던 조재현, 심은경 등 다른 배우들의 무표정한 모습까지 카메라에 비쳐지면서 어색한 분위기가 전해졌다.

수지 수상소감 태도 논란을 접한 누리꾼들은 “수지 수상소감 태도 논란, 어디가 어때서 그렇지” “수지 수상소감 태도 논란, 귀엽기만 하던데” “수지 수상소감 태도 논란, 불성실해보이진 않는데”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