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힐링캠프’ 성유리, 김구라에 돌직구 “‘왜 저렇게 막말을 할까‘ 싶었다”
더보기

‘힐링캠프’ 성유리, 김구라에 돌직구 “‘왜 저렇게 막말을 할까‘ 싶었다”

동아일보입력 2013-12-10 09:26수정 2013-12-10 17:0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성유리 김구라 돌직구.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화면 촬영
'힐링캠프' 안방마님 성유리가 김구라에게 거침없는 돌직구를 던졌다.

방송인 김구라는 9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해 과거 여자 연예인들을 상대로 막말한 것에 대한 후회를 드러냈다.

김구라는 "인터넷 방송에서 막말을 한 뒤 KBS의 한 프로그램에 출연했다. 당시 출연진 19명이 '김구라가 왜 여기 왔지? 저 사람을 왜 여기에 불렀지'라는 눈빛으로 날 바라봤던 게 기억난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김구라는 "내가 잘못했고 그 친구에게 참 미안하게 생각한다. 참 고맙게도 나라면 못 그럴텐데 내가 미안하다고 사과하면 '오빠 됐어요'라고 얘기해줬다"며 "지금은 오빠 동생으로 친하게 지내는 사이지만 그런 친구들을 만나면 아직도 어색하고 쑥스럽고 미안하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MC들은 김구라에게 "성유리에게도 막말을 한 적이 있냐"고 물었고 김구라는 "성유리에게 한 적은 없어도 핑클 다른 멤버에게 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김구라는 과거 핑클 멤버였던 이효리에 대한 경솔한 막말로 논란에 휩싸인 적이 있다.

성유리는 "내게 막말한 적은 없는데 다른 멤버에게 그랬다"며 "솔직히 당시 뵌 적은 없는데 '왜 저렇게 막말을 하실까'하는 느낌은 있었다. 성함도 김구라라 더 그랬다"라고 돌직구를 던져 눈길을 끌었다.

이날 성유리는 또한 김구라에게 "(지금까지 번 돈이) 얼마나 되냐"고 돌직구 질문을 던져 관심을 모았다. 이는 MC였던 김구라가 게스트들에게 자주 해오던 질문이었다.

이에 김구라는 "아파트가 인천과 일산에 두 채 있다. 지금 시세가 마이너스 30퍼센트"라며 "하나는 '깡통아파트'다. 땅도 안 팔리고 김포에서 전세 살고 있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성유리 김구라 돌직구를 접한 누리꾼들은 "성유리 김구라 돌직구, 성유리 화끈하네" "성유리 김구라 돌직구, 속이 다 시원했다" "성유리 김구라 돌직구, 천사 얼굴로 던지는 돌직구라 더 재밌어" "성유리 김구라 돌직구, 김구라 진땀 흘리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힐링캠프#성유리#김구라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