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추성훈 “아내 지저분해, 도둑든 것 같아” 언급
더보기

추성훈 “아내 지저분해, 도둑든 것 같아” 언급

동아닷컴입력 2013-08-29 09:17수정 2013-08-29 09:1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방송 캡처

‘추성훈 아내 언급’

추성훈이 아내 야노시호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28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는 추성훈이 출연해 “만난지 2년 된 2009년 혼인신고를 했다”고 밝혔다.


이날 MC들은 추성훈에게 “아내가 지저분해서 불만이라고…”라며 조심스럽게 물었다. 그러자 추성훈은 “맞다. 모델이니까 한 번 밖에 나가면 이 옷 저 옷 입는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이어 “진짜 도둑이 온 것 같다. 청소를 해도 하루만 있으면 엉망이 된다. 그걸 못 고치는 것 같다. 너무 힘들다”고 토로했다.

‘추성훈 아내 언급’에 네티즌들은 “추성훈 깔끔하네”, “아내가 고쳐야지”, “추성훈 아내 언급 귀여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추성훈, 김동현, 배명호, 신소율 등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