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강원]‘여름휴가의 백미’ 동해안 바다열차 개통 2주년
더보기

[강원]‘여름휴가의 백미’ 동해안 바다열차 개통 2주년

입력 2009-07-28 06:27수정 2009-09-21 22: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동해안 강릉∼동해∼삼척을 잇는 바다열차가 개통 2주년을 맞았다. 코레일 강원지사가 개발한 바다열차는 2007년 7월 25일 운행을 시작한 이후 주말과 휴일에는 90% 이상, 평일에도 60∼80%의 좌석이 팔렸다. 올해 4월 탑승객 20만 명을 돌파했다. 탑승객의 90% 이상이 외지인이어서 관광산업 활성화와 지역 경기 부양에 크게 기여하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코레일 강원지사는 개통 2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25일 강릉역 광장에서 강릉그린실버악단의 공연을 가졌다. 이날 24만 번째 탑승객에게는 바다열차 승차권 10장과 정동진 썬크루즈리조트 숙박권, 꽃다발 등을 증정했다.

바다열차는 112개의 모든 좌석이 바다를 향해 있고 대형 유리창이 설치돼 있어 동해안의 절경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다. 노선 길이는 58km로 하루 3회 운행한다. 편도 기준 특실은 1만5000원, 일반실은 1만 원이다. 3개가 있는 프러포즈실은 2인 기준 5만 원이다.

이인모 기자 imlee@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