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장기욱 前의원 횡령혐의 기소
더보기

장기욱 前의원 횡령혐의 기소

입력 2003-07-23 18:51수정 2009-09-28 20:3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지검 송재양(宋在洋) 전문부장검사는 23일 행정소송에서 이겨 국가로부터 보상금을 받았으나 의뢰인에게 돌려주지 않은 혐의(횡령)로 장기욱(張基旭·전 국회의원) 변호사를 불구속 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장 변호사는 도로건설에 수용된 토지의 소유주인 고모씨 등 2명을 대리한 행정소송에서 승소한 뒤 지난해 4월 국가로부터 고씨의 몫으로 보상금과 이자 등 6600여만원을 지급받았으나 이를 의뢰인에게 돌려주지 않은 혐의다.

이에 대해 장 변호사는 “보상금은 항소가 끝난 뒤 주겠다고 고씨와 약속했다”며 “이 사건은 검찰이 졸속처리한 것으로 고씨를 무고혐의로 제소하겠다”고 말했다.

황진영기자 budd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