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출근길]다트스튜디오 김두환실장
더보기

[출근길]다트스튜디오 김두환실장

입력 1998-04-19 21:16수정 2009-09-25 15: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 강남구 논현동 다트스튜디오 김두환실장(38). 모피 속옷 등 의류에서 자동차 기업PR까지 다양한 광고사진을 찍는다.

“상업성을 첫째로 하면서도 작가정신을 잃지 않으려는 노력이 중요하죠. 필름값이 올랐다 해서 한두컷 아끼려는 ‘얄팍한 수’를 쓰는 건 수치입니다.”

김씨는 7세 연하인 아내(정효숙)를 고맙게 생각한다.

“직업상 수많은 여자모델과 작업해야 하지만 이상한 눈빛 한번 보낸 적 없이 나를 ‘프로’대우 해주는 아내죠.”

매년 결혼기념일(11월7일)이면 실력을 발휘해 가족사진을 찍는다. ‘가족소사(小史)’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캘린더를 만드는 게 ‘프로 가장’으로서의 꿈.

서울 영천동→논현동 자가용출근/베이지색 시퐁 면 라운드셔츠(8만원)와 레이온 슈트(15만원)/벨트없이 끈으로 조이는 갈색 시피컴퍼니 마(麻)바지(12만원)/코디네이터 김두환

〈이승재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