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윤서·도상우, 4년 연애 마침표…“일 바빠 자연스레 결별”
더보기

김윤서·도상우, 4년 연애 마침표…“일 바빠 자연스레 결별”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9-10-21 15:52수정 2019-10-21 15:5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도상우(왼쪽)와 김윤서(오른쪽). 동아닷컴 DB

배우 김윤서(33)와 도상우(32)가 4년간의 연애를 마무리했다.

김윤서의 소속사 후너스엔터테인먼트 측은 21일 복수의 매체를 통해 “김윤서와 도상우가 결별했다. 두 사람은 동료 사이로 돌아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도상우의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 측 역시 “두 사람이 최근 결별한 것이 맞다. 서로의 일이 바빠지면서 자연스럽게 결별하게 됐다”고 전했다.


김윤서와 도상우는 MBC드라마 ‘전설의 마녀’(2014~2015)를 통해 인연을 맺었고, 2015년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두 사람의 열애가 공개된 것은 2017년 6월이다. 당시 도상우가 군 복무 중이었기 때문에 두 사람은 ‘곰신 커플’로 화제를 모았다.

주요기사

도상우의 전역 이후에도 두 사람은 조용한 만남을 이어왔지만, 결국 4년 연애의 마침표를 찍게 됐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