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北 “트럼프, 김정은에 친서…김정은, 훌륭한 내용에 만족”
더보기

北 “트럼프, 김정은에 친서…김정은, 훌륭한 내용에 만족”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6-23 09:15수정 2019-06-23 09: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동아일보DB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보내온 친서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만족을 표했다고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이 23일 전했다.

매체는 이날 “김정은 동지께 도널드 트럼프 미합중국 대통령이 친서를 보내어 왔다”며 “최고 영도자 동지께서는 트럼프 대통령의 친서를 읽어보시고 훌륭한 내용이 담겨있다고 하시면서 만족을 표시하셨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의 친서를 읽은 김 위원장은 “트럼프 대통령의 정치적 판단 능력과 남다른 용기에 사의를 표한다”며 “흥미로운 내용을 심중히 생각해 볼 것”이라고 밝혔다.

매체는 친서를 읽고 있는 김 위원장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 다만, 친서의 내용과 시점 등에 대한 언급은 없었다.

주요기사

트럼프 대통령은 현지시각으로 11일과 17일에 김 위원장으로부터 친서를 받았다고 언급한 적이 있다. 따라서 트럼프 대통령의 이번 친서는 김 위원장에게 받은 친서에 대한 답신일 가능성이 있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