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日, 22일 ‘다케시마의 날’ 행사…아베, 7년째 정부 인사 파견
더보기

日, 22일 ‘다케시마의 날’ 행사…아베, 7년째 정부 인사 파견

뉴시스입력 2019-02-22 09:15수정 2019-02-22 09: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영토문제 담당 안도 히로시 정무관 파견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정부가 22일 오후 시마네(島根)현 마쓰에(松江)시에서 개최되는 ‘다케시마의 날’ 기념행사에 정부인사를 파견한다.

다케시마(竹島)는 일본이 주장하는 독도 명칭으로, 시마네현은 2월22일을 ‘다케시마의 날’로 지정하고, 독도가 일본 영토임을 주장하는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일본 정부가 다케시마의 날 행사에 정부 인사를 파견하는 것은 아베 2차 내각 직후인 2013년 이후 7년 연속이다.

이날 행사에 파견될 인사는 차관급으로, 내각부에서 영토문제를 담당하는 안도 히로시(安藤裕) 정무관이다.

주요기사

한편 시마네현은 1905년 2월22일 독도를 다케시마로 지칭하며 일본 영토에 편입시키는 고시를 발표했으며, 이후 2005년에 2월22일을 ‘다케시마의 날’로 지정하고 2006년부터 매년 이날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올해로 14번째 열리는 이날 행사에는 시마네현 관계자들 및 주민 등 500여명이 참석한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