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권영진 시장, ‘긴급 생계자금 지급’ 설전 뒤 쓰러져
더보기

권영진 시장, ‘긴급 생계자금 지급’ 설전 뒤 쓰러져

대구=뉴시스입력 2020-03-27 03:00수정 2020-03-27 04:4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권영진 대구시장이 26일 대구시의회에서 쓰러진 뒤 직원에게 업혀 집무실로 이동하고 있다. 이날 오후 2시 시의회 임시회에 참석한 권 시장은 더불어민주당 이진련 대구시의원과 긴급 생계자금 지급 문제를 두고 설전을 벌였고 본회의장을 나온 뒤 오른손으로 머리를 잡은 채 뒤로 넘어졌다. 권 시장은 지난달 18일 대구에서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고 사흘 뒤인 21일부터 35일째 집무실에 비치한 야전침대에서 생활해 왔다. 권 시장은 의식을 되찾았으나 26일 오후 5시 반 경북대병원에 입원했다.

대구=뉴시스
관련기사
#권영진#코로나19#대구시장#긴급 생계자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