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세균 총리 비서실장에 김성수, 與비례의원직 사퇴… 허윤정 승계
더보기

정세균 총리 비서실장에 김성수, 與비례의원직 사퇴… 허윤정 승계

김지현 기자 입력 2020-01-29 03:00수정 2020-01-2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인 김성수 의원(사진)이 정세균 국무총리의 비서실장(차관급)으로 내정됐다.

28일 여권 관계자 등에 따르면 정 총리는 이날 오후 김 의원을 만나 총선 이후 협치 내각 구성에 역할을 맡아달라며 비서실장 자리를 제안했다. 일찌감치 4·15총선 불출마로 마음을 굳혔던 김 의원은 정 총리의 제안을 받아들이고 29일 의원직을 사퇴하기로 했다.

MBC 정치부장, 보도국장, 목포MBC 사장을 지낸 김 의원은 2014년 민주당 전신인 새정치민주연합 수석대변인을 지낸 뒤 비례대표로 20대 국회에 입성했다. 문재인 정부 출범 후 대통령국민소통수석비서관 후보로 거론되기도 했다. 정 총리와 별다른 정치적 인연은 없지만 김 의원의 소통 감각을 눈여겨본 정 총리가 비서실장 후보로 낙점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의원의 의원직 사퇴로 비례대표직은 허윤정 전 민주당 정책위원회 보건복지전문위원이 승계하게 된다.

주요기사

김지현 기자 jhk85@donga.com


#더불어민주당#비례대표#김성수 의원#국무총리#비서실장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