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트럼프 反낙태행진 참여 당일…펜스, 프란치스코 교황 만나
더보기

트럼프 反낙태행진 참여 당일…펜스, 프란치스코 교황 만나

뉴시스입력 2020-01-24 22:13수정 2020-01-24 22:1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교황, 임신중절을 청부 살인에 비유하며 맹비난
트럼프, 현직 대통령 최초로 '생명을 위한 행진' 참여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이 24일(현지시간) 프란치스코 교황을 알현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현직 미국 대통령 최초로 최대 규모 반 임신중절 행사인 ‘생명을 위한 행진(March for Life)’에 참석하는 날 이뤄진 만남이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지난 2018년 임신중절 수술을 청부 살인에 비유한 바 있다.

이날 AP통신에 따르면 이탈리아 로마를 방문한 펜스 부통령은 프란치스코 교황을 만났다. AP는 트럼프 대통령이 대규모 임신중절 반대 집회에 참석하는 날 만남이 이뤄졌다는 데 주목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수도 워싱턴에서 열리는 생명을 위한 행진에서 연설한다. 1973년에 시작돼 올해로 47회째인 이 행사에 미국 현직 대통령이 참석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주요기사

트럼프 대통령은 22일 트위터에 지난해 행진 동영상을 올리고 “금요일(24일)에 보자…많은 관중!”이라고 트윗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2018년 이 행사 때 영상 메시지를 보냈고, 2019년에는 펜스 부통령이 참석했었다.

한편 펜스 부통령은 세르조 마타렐라 이탈리아 대통령과 회담할 예정이다.

[바티칸=AP/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