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北 대남·대미 업무 총괄 통일전선부장 김영철에서 장금철로 교체”
더보기

“北 대남·대미 업무 총괄 통일전선부장 김영철에서 장금철로 교체”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4-24 17:44수정 2019-04-24 18:1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영철 부위원장.

북한에서 대남·대미 업무를 담당하는 통일전선부장이 김영철 당 부위원장에서 장금철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 위원으로 교체됐다고 국회 정보위원회 관계자가 24일 밝혔다.

장 부장은 50대 후반으로,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민화협)와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에서 민간 교류 관련 업무를 담당한 경력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김 부위원장은 지난 2월 말 하노이 북미정상회담 결렬 이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첫 외유인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방문 수행자 명단에서 빠지면서 대미·대남 업무에서 빠진 게 아니냐는 관측이 제기돼왔다.

김 부위원장은 이날 새벽 북한 조선중앙TV가 공개한 김정은 위원장 출발 환송식 영상에서도 보이지 않았다.

관련기사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