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지용문학상에 문태준 시인
더보기

정지용문학상에 문태준 시인

동아일보입력 2019-04-20 03:00수정 2019-04-20 09:3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제31회 정지용문학상 수상작으로 문태준 시인(49·사진)의 ‘저녁이 올 때’가 선정됐다. 문 시인은 창작 지원금 2000만 원을 받는다. 시상식은 다음 달 11일 충북 옥천군 지용제 행사장에서 열린다.

#정지용문학상#문태준 시인#저녁이 올 때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