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람속으로

김영관씨 우크라 고려인 돕기 5000만원

입력 2022-05-18 03:00업데이트 2022-05-18 03:1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6·25전쟁의 아픔을 겪은 80대 사업가가 우크라이나 난민 고려인 동포를 돕기 위해 5000만 원을 기부했다. 김영관 그린장례문화원㈜ 회장(87·사진)은 17일 신조야 광주고려인마을 대표에게 우크라이나 난민 동포 입국을 위한 후원금 5000만 원을 전달했다. 김 회장은 지난달 25일자 동아일보에서 고려인 난민 동포들이 광주고려인마을에 둥지를 틀었다는 기사를 보고 직접 경험한 전쟁의 참상이 떠올라 후원을 결심했다고 한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