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국제

26명 탑승한 日 유람선 침몰…수색 중 구조된 10명 사망

입력 2022-04-24 18:07업데이트 2022-04-24 18:0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일본에서 승객과 승무원 26명을 태운 유람선이 실종된 가운데 수색 작업중 구조된 10명이 모두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NHK 등이 일본 해상보안청 발표를 인용해 24일 보도했다.

사망자 10명 중 남성이 7명, 여성이 3명이다. 사망자 중 아이는 포함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일본 해상보안청은 전날 어린이 2명을 포함한 승객 24명과 승무원 2명이 탑승한 유람선 ‘카즈아이’호가 훗카이도 시레토코 반도를 관광하던 중 오후 1시15분께 해경에 수상신고를 했다고 밝혔다. 이후 오후 2시께 유람선이 30도 정도 기울어졌다고 보고한 뒤 연락이 두절된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 해경은 이날 오전 시레토코 반도 앞바다에서 유람선을 탔던 4명을 발견했지만 모두 의식이 없는 상태로 병원에 옮겨졌다고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3명은 시레토코 반도 해상에서, 1명은 해안암반지대에서 발견됐다.

일본 해경은 유람선 수색 구조 임무를 위해 7척의 선박과 5대의 항공기를 파견했으며 구조작업에 군용 헬리콥터는 물론 지역 어선도 힘을 보태고 있다.

일본 교통부는 이번 사고와 관련 대책위원회를 설치하기로 했고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는 각료들에게 “인명 구조를 위해 최선을 다하라”고 지시했다.

카즈아이호는 2005년 세계자연유산으로 지정된 시레토코 반도 카슈니 폭포를 지나가던 중 사고를 당한 것으로 추정된다. 사고 해역은 조수의 흐름이 빠르고 암초가 있어 해상 사고 위험이 높은 곳으로 알려졌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