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수경, 자신만의 요리 철학 공개 “간만 맞으면 돼”

뉴스1 입력 2021-01-20 16:27수정 2021-01-20 16:2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양수경
가수 양수경이 자신만의 요리 철학을 밝혔다.

20일 오전 11시 유튜브 채널 ‘양수경의 같이 먹자’를 통해 공개된 새 영상에는 양수경과 친분이 있는 ‘써니퍼니 피트니스’의 박영선이 출연, 생소한 음식인 게조림 요리에 도전했다.

양수경은 박영선 선생님을 두고 “매일이 치팅데이인 나에게 정말 필요하신 분이다”라고 소개했고, 박영선 선생님은 “누구나 댄스 피트니스를 할 수 있다“며 ”몸은 정말 정직하기 때문에 하면 할수록 는다”라고 양수경의 운동 의지를 독려했다.

평소 자신만의 요리 노하우를 아낌없이 공개해온 양수경은 이날 방송에서 “요리를 어려워하지 마라“며 ”간만 맞으면 된다”라고 자신만의 요리 철학을 공개했다. 생소한 음식인 게조림을 요리하는 내내 “간만 잘 맞으면 된다”라고 말한 것. 실제 양수경은 계량이 필요 없는 독특한 셀프 계량법으로 눈길을 끌었다.

주요기사
‘양수경의 같이 먹자’는 양수경이 직접 레시피를 개발하고 요리해 팬과 지인들에게 대접하는 내용의 콘텐츠를 담는다.

‘양수경의 같이 먹자’는 매주 수요일 오전 11시에 영상이 업로드 된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