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브리핑] 삼성 김동엽-윤성환-이승민 1군 콜업, 노성호-이재익-박찬도 말소

강산 기자 입력 2020-08-02 17:16수정 2020-08-02 17:5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삼성 김동엽. 스포츠동아DB
삼성 라이온즈가 1군 엔트리 3명을 교체했다.

삼성은 2일 대구 키움 히어로즈전을 앞두고 외야수 김동엽과 투수 윤성환, 이승민을 1군에 콜업했다. 투수 노성호와 이재익, 외야수 박찬도가 제외됐다.

김동엽은 지난 7월 22일 1군에서 말소됐고, 7월 31일 KIA 타이거즈와 퓨처스(2군)경기에서 5타수 2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안타 2개는 모두 2루타였다. 1군에선 48경기 타율 0.258(182타수 47안타), 6홈런, 28타점을 기록했다.


2일 올 시즌 2번째 선발등판에 나서는 윤성환은 퓨처스 6경기에서 3승3패, 평균자책점(ERA) 3.60을 기록했다. 최근 세 차례 퓨처스 등판에서 15이닝 2실점의 호투를 펼쳤다. 이승민도 올 시즌 신인드래프트 2차 4라운드(전체 35번)에 지명된 좌투수 이승민은 퓨처스 9경기에서 6승1패, ERA 3.80을 기록했다.

관련기사

좌투수 노성호와 이재익, 외야수 박찬도는 1군에서 말소됐다. 삼성 홍보팀 관계자는 “노성호는 왼쪽 팔꿈치에 통증을 느껴 엔트리에서 제외됐다”고 밝혔다.

대구|강산 기자 posterbo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