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국내 감염자 크게 줄어…우수한 방역체계 발휘”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5-17 15:46수정 2020-05-17 15:4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문재인 대통령이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신규 확진자가 이틀 연속 10명대를 유지한 것에 대해 “우리의 우수한 방역체계가 다시 한번 발휘되고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사회관계서비스망(SNS)를 통해 “국민들께서 최근 유흥시설에서 발생한 집단 감염이 추가 집단 감염으로 번지지 않을까 우려가 많으셨을 것”이라면서 “그러나 일일 확진자 수는 다시 10명대로 떨어졌고 그중 국내 감염자는 최근 이틀 연속 한 자릿수로 크게 줄었다”고 밝혔다.

이어 “신속한 접촉자 파악과 진단검사에 의해 추가 확산의 가능성도 크게 낮아진 것으로 판단한다”면서 “우리의 우수한 방역체계가 다시 한 번 발휘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국민들의 협조가 큰 힘이 되고 있다”며 “이번 확진자 중에는 교회 예배 참석자와 콜센터 직원도 있었지만, 집단 감염의 확산이 발생하지 않고 있는 것은 매우 의미있는 변화”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그러면서 “‘마스크와 거리두기’라는 방역수칙을 잘 실천한 것이 추가 확산을 막는 안전판이 되고 있는 것”이라며 “국민들께 거듭 감사드린다”고 했다.

이어 “코로나가 완전 종식될 때까지는 유사한 일이 언제든지 발생할 수 있다”며 “그러나 우리는 충분히 이겨낼 수 있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바이러스와 함께 살아야 한다 하더라도 우리는 세계 최고 수준의 방역체계를 갖추고 있고, 위기 앞에서 힘을 모으는 세계 최고의 국민이 있다”며 “서로 믿고 의지하며, 방역에서 세계를 선도하는 대한민국의 자긍심을 계속 이어나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16일) 신규 확진자 수는 13명이고 이 중 지역 발생 사례는 6명이다. 전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 수는 19명이었고 이 가운데 9명이 지역 발생 사례였다.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jhjinha@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