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전당원 투표서 시민당과 합당 가결…찬성 84.1%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5-08 09:28수정 2020-05-08 10:1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더불어민주당과 더불어시민당의 합당이 결정됐다.

허윤정 민주당 대변인은 8일 국회 소통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21대 총선 지역구 경선 선거권을 가진 권리당원 78만9868명 가운데 22.5%(17만7933명)가 합당 의견을 묻는 투표에 참여했고, 이 중 84.1%(14만9617명)가 찬성하고 15.9%(2만8316명)가 반대했다”고 밝혔다.

민주당은 전날 오전 6시부터 이날 오전 6시까지 24시간 동안 온라인과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합당 의견을 물었다.


민주당은 12일 중앙위원회를 열어 합당수임기관을 지정하고, 15일까지 합당수임기관회의에서 합당을 의결한 뒤 중앙선관위에 신고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jhjinha@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