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채널A] 억대 연봉 방문 학습지교사의 성공 비결

백솔미 기자 입력 2017-03-16 06:57수정 2017-03-16 06:5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제공|채널A
■ 오늘의 채널A 밤 9시 50분 ‘서민갑부’

경기도 오산시의 한 초등학교. 아이들에게 둘러싸여 뭔가를 나눠주고 있는 여성이 있다. 8년의 경력 단절 끝에 억대 연봉을 버는 조성희(46)씨다.

조씨는 여느 주부처럼 집안일과 식구들 챙기기로 바쁜 아침을 보내고 출근길에 나선다. 한 병원 건물로 들어선 그는 갑자기 백설공주 옷을 입고 나타난다. 그는 방문 학습지 교사다. 아이들 학습 지도뿐 아니라 책 판매까지 하며 수익을 올리는 직업의 특성상 아이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것이 중요하다고 그는 말한다. 남편의 사업 실패 아픔을 견뎌낸 그가 억대 연봉을 버는 비결이 뭘까. 그 비밀은 엘리베이터와 TV에 있었다.

백솔미 기자 bsm@donga.com
관련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