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천정배 대선 불출마, 모든 당원들 매우 안타깝게 생각”

박태근 기자 입력 2017-03-14 14:07수정 2017-03-14 14:1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일보DB)
국민의당 대선주자인 안철수 전 상임 공동대표는 14일 천정배 전 공동대표의 대선 불출마에 대해 “모든 당원들과 함께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안 전 대표는 이날 입장문을 통해 “천 전 대표는 저와 함께 창당 공동대표를 지낸 국민의당의 기둥이다. 고비고비 천 전 대표의 손을 잡고 위기를 극복할 수 있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천 전 대표의 개혁의지와 실력은 우리 당 집권과 개혁정부 구성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천 전 대표는 국민의당 창당국면에서 자신이 공동대표를 맡고, 안 전 대표에게 ‘상임 공동대표’ 자리를 양보한 바 있다.

주요기사
천 전 대표는 이날 오전 “국민의당의 대선 승리, 개혁정부의 창출 및 소외된 호남의 권익 회복을 위해 밀알이 되겠다”며 대선 경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지난 해 11월26일 “국민혁명의 완성이라는 역사적 소명을 다하고자 다가오는 대선에 나서기로 결심했다”고 대선출마를 선언한지 약 4개월반 만이다.

박태근 동아닷컴 기자 ptk@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